크로스맵

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

- 에베소서 6:4 -

크로스맵

가장 중요했던 시험 문제

간호학교에 입학한 지 두 달이 지난 어느 날이었습니다.

 

교수님은 수업 시간에 강의 대신 간단한 문제가 수록된 시험지를 돌렸습니다.

 

수업을 착실하게 들었던 나로서는 별로 어렵지 않게 문제를 풀어나갈 수 있었습니다.

 

그러나 마지막 문항에서 막혔습니다.

 

"우리 학교를 깨끗하게 청소해주는 아주머니의 이름은?"

 

이것이 시험문제라고 할 수 있는가! 나는 이 아주머니를 여러 번 봤었습니다.

 

검정 머리에 키가 크고 나이는 50대쯤 보였는데 이름은 뭐지?

 

나는 마지막 문제의 답을 공란으로 두고 답안지를 제출했습니다.

 

모두 답안지를 제출하고 난 후 한 학생이 마지막 문항도 점수에 반영되는 것이냐고 물었습니다.

 

"물론이지." 교수님은 말씀하셨습니다.

 

"여러분은 간호사로서 앞으로 수많은 사람들을 대하게 될 것입니다.

 

한 사람 한 사람 모두가 중요한 사람들입니다.

 

이들은 여러분의 각별한 주의와 배려를 받을 권리가 있습니다.

 

어떤 경우라도 여러분은 항상 이들에게 미소를 보내야 하고, 먼저 미소를 보내야 하고, 먼저 인사를 건네야 합니다."

 

지금도 나는 그 강의를 절대 잊지 않고 있습니다. 

 

청소 아주머니의 이름이 도로시였다는 것도

 

- 조안.C. 존스 / 내 마음의 생수 61잔

 

댓글 0본인 삭제 0 댓글운영정책
0/300등록
노네임드

오직 주만 드러나시기를 바라는 이름없는 그리스도인

추천 은혜충전